• 학교안내
  • 알림마당
  • 방과후학교
  • 다문도서관
  • 자율체육체험교실
  • 학교공동체
  • 우리들마당
  • 학생 동아리
  • 교원능력개발평가
  • 행정정보공개
  • 학교혁신
  • 교육기부
  • 알림마당
  • 급식게시판
  • 홈 > 알림마당 > 급식게시판
급식게시판 게시물 내용 열람
제목 콩 많이 섭취할수록 복부비만 감소
이름 관리자
조회수 509
등록일 2008-10-17
내용 콩 많이 섭취할수록 복부비만 감소

콩을 많이 섭취할수록 복부비만 위험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토론토 대학 파파니콜라우 박사는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분석해본 결과 콩을 먹지 않는 사람들에 비해 콩을 많이 섭취한 사람들은 체중과 허리둘레가 더 낮았으며 향후 복부 비만의 발생위험은 23%, 비만 발생 위험은 22%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고했다.

또한 콩을 많이 먹는 사람은 식이섬유, 포타슘, 철분 등 다른 영양소도 더 많이 섭취하는 경향을 보였다. 콩 요리를 즐겨 먹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혈압도 의미 있게 낮았다.

파파니콜라우 박사는 “그동안 콩과 비만, 콩과 심혈관질환이 밀접한 관련이 있다는 연구들은 많았지만 대규모 인구를 대상으로 한 장기간의 역학조사 결과는 거의 없었으며 콩을 많이 섭취하는 것이 유익한 영양소를 많이 얻을 수 있을 뿐 아니라 각종 건강지표도 개선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영양협회지(Journal of the American College of Nutrition) 10월호에 게재됐다.

리셋클리닉 박용우 원장은 “콩은 밭에서 나는 쇠고기란 별명이 있을 정도로 양질의 단백질이 풍부하며 식이섬유와 건강에 유익한 불포화지방산이 들어있어서 복부비만을 해결하기 위한 ‘저탄수화물 저포화지방 고단백 식이요법’에는 최고의 식품”이라며, “콩단백을 충분히 섭취하면 식욕억제와 탄수화물 흡수차단 효과가 있어 뱃살을 빼는데 유리할 뿐 아니라, 콩에 있는 각종 식물영양소(phytochemicals)들이 혈압을 낮추고 당뇨병이나 암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박용우 박사는 “리셋클리닉 체중감량 프로그램인 ‘팔방미인’에서는 저녁에 쌀밥 대신 두부를 밥처럼 섭취할 것을 권하고 있는데 이렇게만 해도 허리둘레 감소 효과가 상당히 크다” 소개하기도 했다.
목록보기